1970년대에 두번의 오일쇼크를 겪은 미국에서는
공기 순환, 실내 온도 조절 등에 기계적 시스템을 사용하는
에너지 효율 지향적인 건축물들이 생겨났습니다.

1980년대 초반부터 미국 각지의 이러한 빌딩에서는
현기증, 구토, 두통, 평형감각의 상실, 아토피성 피부 트러블,
목의 통증과 호흡기의 여러 증상 등 신체 이상을 호소하는
거주자로부터의 불평이 다수 발생되었습니다.

이러한 증상을 1983년 세계보건기구(WHO) 회의에서
Sick Building Syndrome (빌딩증후군)이라고 명명했습니다.

빌딩증후군의 발병 원인은
대부분의 빌딩에 중앙집중식 냉난방 및 공기정화시스템 (HVAC시스템)의 도입과
빌딩 건축시 화학 물질의 사용량 증가 및 OA 기기의 사용 확대로 인한
실내 공기의 오염 때문인 것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미국뿐 아니라 실내 공기질에 관한 법규제가 미약한 우리나라도
빌딩증후군과 같은 환경 질병이 심각하게 나타나고 있어 큰 사회 문제가 되고 있습니다.

이외에도 컴퓨터의 대중화가 원인이 된 VDT증후군, 테크노스트레스
그리고 빌딩증후군의 하위 개념인 새집증후군 등은
인간에게 치명적인 영향을 끼칠 수 있는 빌딩 관련 질병의 일종이라 할 수 있습니다.

TOP I NEXT

 
Copyright ⓒ 2002 GreenRental Co., Ltd. All rights reserved.
경기도 과천시 문원동 350-2
대표전화 02-504-1101 / 팩스 02-504-1105
야야산